서하

신생아때 모빌을 시도때도 없이 돌려줬는데 언제부턴가 거들떠도 보지 않게 됐다. 그런데 요즘 앉은 키가 커지고 손이 닿기 시작해서 그런지, 아기 침대에 앉혀놨더니만 다시 모빌에 제법 관심을 보인다.

그리고 지난주말까지 없던 아랫입술을 앙다무는 버릇이 생겼다. 매주마다 쑥쑥 크는구나.

올림푸스 olympus om-d e-m5, 파나소닉 panasonic 라이카 leica dg 수미룩스 summilux 1:1.7/15 asph

끝.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