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원 나들이

에버랜드로 회사 워크샵을 다녀 왔는데, 힘이 부치는 관계로 동물원을 둘러봤다.

#1.

유인원을 보면 드는 생각이 표정이 슬퍼 보인다는 것이다. 우리네와 닮은 외모 때문에 내가 갇혀 있구나라는 생각도 할거라는 느낌이 들어서 그런걸까.

#2.

#3.

눈을 보고 있으니 측은해졌다.

#4.

어깨가 축 처진 듯한 뒷 모습을 보이길래 얼굴 표정을 보려고 앞으로 갔더니… 너 이 자식, 쩍벌남이었구나.

#5.

유독 유인원에게서 그런 느낌이 들었다. 다른 동물들은 정말 귀여웠다.

#6.

물개쇼를 못 보고 와서 아쉽다.

동물원의 동물들은 야생의 동물들 보다 수명이 짧다는 얘길 들은 적이 있다. 미안하고 고맙다.

nex-5, helios-44 58/2

끝.

동물원 나들이”에 대한 4개의 생각

  1. 물개의 순간 포착 멋집니다. ^^
    생생하게 살아 있네요. ” 살아있네.. !” ㅋㅋㅋㅋㅋ

    잘 보고 갑니다. ^^

  2. 날이 추워서 신나 하는건 이 물개 뿐이었던 듯 합니다. ^^
    추운 날씨에 건강 잘 챙기시고 올 해 마무리 잘 하시길 바랍니다.

  3. 동물원의 동물들이 야생 동물들보다 수명이 짧다고 하셨는데, 왜 그런지 알려주실 수 있나요?

  4. 예전에 티비를 보다가 조련사가 했던 얘기였는데요, 아무래도 인위적인 환경(넉넉하지 않은 우리라든가 익숙치 않은 기후나 음식등이겠지요)이다 보니 동물들이 받는 스트레스가 상당하다고 합니다. 덩치 큰 아이들이 지내기에 도심 근교에 있는 동물원들이 그닥 넓직하진 않을테고 끊임 없이 큰 소리로 구경하는 사람들은 그네들에게 공포가 아닐까 싶네요. 그 중에 쇼를 하는 동물들의 수명이 특히 더 짧다고 했는데, 그 이유는 지금 기억이 잘 나지 않습니다.

    뭔가 신빙성 있는 자료가 있음 좋았을텐데 저도 예전 티비 기억밖에 없어서 죄송합니다. ^^;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