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만개하다

벚꽃이 활짝 피다 못해 흐드러진다. 점심먹고 다른 사람들은 먼저 들어가고 혼자 카메라 둘러메고 석촌호수로 향했다. 가다가 롯데호텔 앞에서 만난 부장님과 서퍼일당. 부장님이 서퍼들에게 점심을 사주고 돌아가는 길이라 했다.

이래저래 맘 고생이 심할 우리 서퍼 아가씨들. 힘내시게나들…

아래는 벚꽃 사진 몇장이다. 석촌호수… 추억이 깃든 곳이다.

흐드러진 꽃잎도 금방 꽃비가 되어 사라질 것이다. 순간이다. 영원한 것은 없다. 단지 순간의 지속일 뿐.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